부산패션센터   english   중국어  
     BFC News
BFC News
Trend & Market
기술경영정보
전시/행사
오늘의기업/인물
Power networking
BFC collection
creative zone
보도자료
패션영상
     섬유스트림
원 사
직 물
염 색
의 류
친환경염색/산업용섬유
인프라
채용/교육정보
     지식IN
국내패션
해외패션
마케팅
     BBS
BFC 커뮤니티
     삶의여유
패션이슈
웰빙
문화
열린세상
> BFC News > 기술경영정보
  인쇄하기 인쇄하기
한·인도, 홈텍스타일 교류 확대한다
기사입력 2018-06-22 오전 10:56:00 | 작성자 bfc |

한국과 인도 섬유패션기업이 실질적인 교류협력을 확대한다. 이달 초 한국을 방문한 인도 섬유기업 사절단은 방한 기간 중 대구경북침구류협동조합 회원사 8곳과 ''2018 한인도 홈텍스타일 수출상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양측은 홈텍스타일 교역을 확대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한국은 그 동안 대부분의 홈텍스타일을 중국에서 수입했으나 이번 만남에서 중국을 대신할 인도기업을 찾는데 집중했다.

 


인도 섬유부(Ministry of Textile, India) 산하 면섬유 기관인 텍스프로실(TEXPROCIL)과 10개 인도 기업은 비크람 주한인도 대사 초청면담을 시작으로 레노마, 신세계 인터내셔널, JDX, 대구경북침구류협동조합 등과 상담했다. 대구에서는 보몽드, 따뜻한세상, 명가라이프 공장을 직접 찾아 한국의 홈텍스타일 생산과정을 관찰하고 비즈니스 미팅을 가졌다. 이번 인도섬유사절단 방한은 인도 섬유부의 동북아 시장 개척의 일환이다.


양국 기관 및 기업은 이번 만남 이후에도 교류를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다. 대구경북침구류협동조합 회원사 8곳과 대구경북섬유산업연합회는 이달 24일부터 28일까지 5일간 인도 뉴델리를 방문, 현지에서 인도로드쇼를 진행할 예정이다.


인도 섬유부는 산하에 13게 세부 품목별 협회를 두고 인도 섬유산업의 수출입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 인도 섬유산업은 농업(4%)에 이어 GDP의 2%를 차지하는 2위 산업이다. 직접 고용인력만 3500만명에 이른다. 인도 섬유부 스미리티 이라니(Smriti Zubin Irani) 장관은 2015년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에서 인도의 젊은 세계 리더에 선정되기도 있다. 텍스프로실은 인도 면직물 수출진흥협회로 1954년 설립돼 인도의 면섬유 수출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 섬유 분야 주요 대기업을 포함 약 3000여곳의 회원사를 두고 있다.

 

* 자료출처 : 한국섬유신문 바로가기 

첨부파일#1 : 2018-06-22 10;54;43.jpg
 
  의견쓰기 (의견을 남기시려면 로그인을 해주세요.)
  현재 /300byte (한글 150자, 영문 300자)   
 
▲ 이전글   韓, 에티오피아에 1만5000㎡ 섬유테크노파크 조성
▼ 다음글   2018년 5월 섬유류 수출입 실적